광고
광고
광고
광고

녹색병원, 지역간호센터 개소 기념 세미나 개최

주치의 개념의 의료와 간호서비스 통합 제공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0/06/03 [11:26]

녹색병원, 지역간호센터 개소 기념 세미나 개최

주치의 개념의 의료와 간호서비스 통합 제공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0/06/03 [11:26]

【후생신보】 녹색병원 지역간호센터 개소기념 세미나가 6월 2일 오후 3시 중랑구 면목동 녹색병원 강당에서 개최됐다.

 

녹색병원 지역간호센터는 녹색병원이 2차 종합병원으로서의 커뮤니티케어 실현 모델을 구체화하기 위해 기존의 가정간호활동을 확대 개편하여 주치의 개념의 의료와 간호서비스를 통합해 제공한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지역사회중심으로서의 녹색병원 커뮤니티케어 실천방안을 모색했다. ‘지역사회통합돌봄(커뮤니티케어)에서의 병원 가정간호활동의 의미와 역할’이란 주제의 중앙대학교 적십자간호대학 장숙랑 교수 발제를 시작으로 연세송내과의원 서영선 가정간호사, 녹색병원 지역간호센터 강명순 가정간호사의 가정간호활동 사례발표가 이어졌다.

 

녹색병원 임상혁 병원장은 ‘녹색병원 지역간호센터 활동방향 및 의미’를 주제로 세미나 마지막 발표를 진행했다. 발표에 앞서 서영교 국회의원과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영상축사를, 김기태 한국사회적의료기관연합회 사무국장과 김영미 면목종합사회복지관 관장이 현장에 참석해 축사를 전했다.

 

임상혁 병원장은 “가정방문간호사는 환자를 가장 잘 알고 있는 친구이며 최고의 의료전문가인 만큼 마을, 돌봄, 의료를 연결하는 코디네이터의 역할을 잘 수행할 것”이라며 “녹색병원의 큰 가치 중 하나인 ‘지역중심병원’이라는 가치를 실현하는데 지역간호센터가 중요한 역할을 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