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국가보건의료정보화 인프라 구축 방안 모색

보건의료정보관리사협회 등 5개 단체, ‘코로나19 대응 지역보건정보체계 구축 세미나’ 개최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5/20 [16:16]

국가보건의료정보화 인프라 구축 방안 모색

보건의료정보관리사협회 등 5개 단체, ‘코로나19 대응 지역보건정보체계 구축 세미나’ 개최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05/20 [16:16]

【후생신보】  코로나19와 같은 신종 전염병에 대한 연구 결과를 발표하고 국가보건의료정보화 인프라와 지역보건정보체계 구축을 논의하는 세미나를 열린다.

 

부산대병원 융합의학기술원 주최, 공공보건정보연구회 대한의료정보학회 소연구회 모임 주관, 대한보건의료정보관리사협회, 대한의료정보학회, 대한병원정보협회 후원, ‘코로나19 재난대응 지역보건정보체계 구축 전략 세미나’가 오는 22일 오후 2시부터 4시 30분까지 부산대병원 J동 10층 회의실에서는 개최된다.

 

코로나19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열리는 이번 세미나에서는 재난지역 보건의료 정보체계 구축 등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가 진행될 전망이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사회적 재난 대응 국가보건의료정보화 인프라 전략(이영성 대한의료정보학회 이사장 충북의대) ▲코로나19 재난대응 지역보건의료 정보체계 구축 전략(최병관 부산대병원 융합의학기술원장) ▲Community Health Record의 데이터 관리방안(강성홍 대한보건의료정보관리사협회 회장 인제대) ▲Community Health Record System 구축방안(한기태 대한병원정보협회 회장) 등의 강의가 진행된다.

 

한편 이번 행사는 사전신청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ZOOM을 활용한 방법으로 진행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보건의료정보관리사협회, 인프라, 구축, 코로나19 대응, 강성홍 회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