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JW ‘프렌즈 아이드롭’ 5년 연속 판매 1위

수험생․젊은층 겨냥 마케팅 효과 결실…리뉴얼, 라인 재정비도 한 몫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0/05/19 [17:26]

JW ‘프렌즈 아이드롭’ 5년 연속 판매 1위

수험생․젊은층 겨냥 마케팅 효과 결실…리뉴얼, 라인 재정비도 한 몫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0/05/19 [17:26]

【후생신보】인공눈물 ‘프렌즈 아이드롭’이 동일 제품군 내에서 점유율 1위 자리를 차지했다. 5년 연속 1위다.

 

JW중외제약은 ‘프렌즈 아이드롭 점안액’이 인공눈물 시장에서 5년 연속 판매 1위를 달성했다고 19일 밝혔다.

 

의약품 시장조사기관 아이큐비아(IQVIA)에 따르면 ‘프렌즈 아이드롭’의 지난해 인공눈물(일반의약품) 시장 점유율은 25%로 1위를 기록했다. 2015년 연간 점유율 11%로 1위를 달성한 데 이어 지난해까지 5년 연속이다. IQVIA 기준 지난해 인공눈물 시장규모는 182억 원이다.

 

지난 2007년 첫 선을 보인 프렌즈 아이드롭은 렌즈를 착용한 상태에서도 사용이 가능하고 포도당과 멘톨 성분이 함유되어 있는 점이 특징이다.

 

지난해에는 제품 패키지를 리뉴얼하면서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이미지를 선보였다. 이와 함께 주 타깃 층인 10~20대 소비자들에게 팬층이 두터운 배우 신예은을 모델로 활용한 디지털 광고를 제작해 tvN, OCN 등 케이블채널과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SNS 경로로 공개했다.

 

JW중외제약 관계자는 “출시 이후 10~20대의 여성을 주 타깃으로 설정했던 마케팅 전략이 시장에서 꾸준한 반응을 이끌어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마케팅 전략을 통해 ‘시장 1위 제품’의 자리를 지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프렌즈 아이드롭’은 멘톨 함유랑에 따라 부드럽고 편안한 느낌의 ‘순’, 산뜻한 시원함을 제공하는 ‘쿨’, 강한 청량감을 주는 ‘쿨하이’ 등 3종으로 구성돼 있다. 1회용 제품 라인인 ‘프렌즈 아이엔젤’과 함께 약국에서 구매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