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엔케이맥스, 고려의대 연구팀과 ‘코로나19’ 응급임상 돌입

‘슈퍼NK’ 면역세포치료제,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자에게 치료 목적 임상 준비 중
고려의대 연구팀 “’슈퍼NK’는 ‘코로나19’ 감염자에게 새로운 치료 기회 약물로 기대”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0/03/26 [15:30]

엔케이맥스, 고려의대 연구팀과 ‘코로나19’ 응급임상 돌입

‘슈퍼NK’ 면역세포치료제,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자에게 치료 목적 임상 준비 중
고려의대 연구팀 “’슈퍼NK’는 ‘코로나19’ 감염자에게 새로운 치료 기회 약물로 기대”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0/03/26 [15:30]

【후생신보】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이경미 교수 연구팀이 엔케이맥스의 ‘슈퍼NK’ 면역세포치료제로 ‘코로나19’ 응급임상(치료목적 사용승인)에 돌입한다고 26일 밝혔다. ‘

 

슈퍼NK’는 엔케이맥스가 개발한 NK세포 기반의 면역세포치료제로, 바이러스 및 비정상세포에 대한 공격력을 최대치로 끌어올린 약물이다.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이경미 교수는 "‘코로나19’ 감염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최근 중국 연구논문에서 ‘코로나19’ 감염자의 경우 NK세포가 정상인에 비해 현격히 감소했고, NK세포의 활성을 억제하는 수용체(NKG2A)의 발현이 높게 나타나는 것을 확인했다.

 

이 연구 논문에 따르면, 감염 초기에 면역세포들의 결손을 방지하고 NK세포의 면역반응을 개선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환자들의 NK세포 활성도를 올려줄 경우 유의미한 치료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 응급임상에서 요구되는 안전성까지 확인된 ‘슈퍼NK’가 최적의 약물이라 판단하여 이와 함께 본 임상을 준비 중이다"고 말했다.

 

엔케이맥스 김용만 연구소장은 “NK세포는 비정상세포를 스스로 인지하여 공격하는 능력 뿐만 아니라, 다른 면역세포들의 기능을 조절하는 능력도 가지고 있는 다기능성 세포이다. ’슈퍼NK’는 ‘코로나19’를 포함한 다양한 바이러스 치료에서 유효한 결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에 고려대 의대 연구팀의 응급임상을 통해 ‘코로나19’에서의 치료효과까지 확인된다면, 항암을 넘어 바이러스 치료까지 파이프라인을 확보하게 되는 것”이라고 전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