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서울대병원 신희영 교수, 조혈모세포은행협회장 취임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3/11 [15:53]

서울대병원 신희영 교수, 조혈모세포은행협회장 취임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03/11 [15:53]

▲ 신희영 교수

【후생신보】  신희영 서울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가 지난 9일 사단법인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 회장으로 취임했다. 임기는 2년.

 

신희영 교수는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는 조혈모세포 이식이 필요한 환자들에게 새로운 생명을 주기 위해 노력해왔다” 며 “앞으로도 아름다운 나눔을 실천해준 기증자와 이식이 필요한 환자들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노력할 것”이라 밝혔다.

 

한편 1994년에 설립된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는 조혈모세포이식이 필요한 환자와 비혈연 조혈모세포 기증자간의 조혈모세포 이식을 중개하는데 이를 구체적으로 보면 ▲조혈모세포 기증희망자 모집 및 등록 ▲조혈모세포 이식조정△조혈모세포 기증 관련 홍보 ▲조혈모세포이식 국제교류 등을 담당한다.

 

비혈연 간 조직적합성항원(HLA)이 일치해 조혈모세포이식이 가능할 확률은 수 천~수 만 분의 1로 매우 희박하다.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는 현재 약 34만명의 조혈모세포 기증희망자를 모집해 이식이 필요한 환자 중 90% 이상은 조직형 일치자를 찾을 수 있으며 국내외 매년 300례, 누적 5,000례 이상의 비혈연 이식을 시행하고 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