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보령제약, 박스터 영양수액제 3종 국내 공급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0/02/10 [14:39]

보령제약, 박스터 영양수액제 3종 국내 공급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0/02/10 [14:39]

▲ (좌)박스터 현동욱 대표와 (우)보령제약 이삼수 대표가 서울 종로구 박스터 코리아 본사에서 영양수액제 국내 판매 업무 협약 계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후생신보】 보령제약(대표 안재현․이삼수)이 박스터의 영양수액제 3개 품목을 국내 시장에 공급한다. 10일 양사는 이 같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보령은 지난달부터 박스터의 올리멜 및 페리 올리멜, 클리노레익, 프라이멘 등 3종의 국내 병의원 영업을 진행 중에 있다.

 

올리멜(Olimel)은 3챔버 비경구영양수액제로, 위장관 영양공급이 제대로 안돼 경정맥 영양공급을 실시해야 하는 만 2세 이상 소아 및 성인 환자들에게 하나의 백을 통해 수분, 전해질, 아미노산 및 칼로리를 보급한다.

 

클리노레익(Clinoleic)은 비경구 영양보급을 요하는 미숙아 및 저체중 유아와 소아, 성인 환자에 칼로리 및 필수 지방산을 공급한다. 프라이멘(Primene)은 경구 또는 장관 내 영양섭취가 불가능, 불충분한 유아 소아 및 정상 또는 저체중의 신생아 또는 조산아에 비경구 영양을 공급한다.[iii]

 

박스터 현동욱 대표는 “보령제약과의 판매 협약을 체결함으로써 박스터의 대표적인 영양수액 제품 군이 더 많은 국내 환자들에게 안정적으로 공급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보령제약 이삼수 대표는 “영양수액 분야 글로벌 선도기업인 박스터와 국내 영업 협약을 맺게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파트너십으로 박스터의 우수한 제품력과 보령제약의 뛰어난 국내 영업 인프라가 만나 좋은 시너지가 창출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