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길병원 김광원 교수, 한국당뇨협회장 선출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1/31 [09:27]

길병원 김광원 교수, 한국당뇨협회장 선출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01/31 [09:27]

▲ 김광원 교수

【후생신보】  김광원 가천대 길병원 내분비대사내과 교수가 최근 세종문화회관에서 사단법인 한국당뇨협회가 개최한 ‘2020년 제1차 정기 이사회’에서 한국당뇨협회 신임 회장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1월 14일부터 3년간.

 

김광원 신임 회장은 서울의대를 졸업하고 경희대와 삼성서울병원에서 내과 교수를 거쳐 현재 길병원 내분비대사내과에 재직 중이다.

 

특히 아시아에서 처음으로 인슐린 분비세포를 이식하는 췌도 이식에 성공했고 국내 최초로 당뇨병 환자 입원 교육프로그램 및 성인 당뇨 캠프프로그램을 개발해 ‘내분비내과의 개척자’로 불리고 있다.

 

한편 김광원 회장은 “올해 우리나라 당뇨병 예방 및 계몽활동을 주도적으로 수행하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당뇨병의 임상과 연구 모두에서 많은 업적을 이룰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