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아주의대, 2년 연속 의사 국가시험 100% 합격

오영택 학장 "교육체계 확립, 임상·연구 현장 지원 강화 결과"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0/01/21 [15:21]

아주의대, 2년 연속 의사 국가시험 100% 합격

오영택 학장 "교육체계 확립, 임상·연구 현장 지원 강화 결과"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0/01/21 [15:21]

【후생신보】 아주대학교 의과대학은 제84회 의사 국가시험에서 의과대학 및 의학전문대학원 학생 38명(의과대학 37명, 의학전문대학원 1명)이 전원 합격했다고 밝혔다.

 

한국보건의료인국가시험원은 지난해 9월부터 11월까지 시행한 실기시험과 올해 1월 7,8일 양일간 시행한 필기시험을 종합해 1월 21일 최종 합격자를 발표했다.

 

오영택 의과대학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 2년 연속 의사 국가시험에서 학생들이 전원 합격하여 매우 기쁘다“고 하면서 ”이러한 성과는 그동안 내실있는 교육체계를 확립하고, 임상·연구 현장에 지원을 강화한 결과이다. 그동안 밤낮으로 노력한 학생들과 항상 열성으로 학생을 지도해 주신 의과대학 교수님들 및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아주대학교 의과대학은 1988년 개교하여 지난 2018년 30주년을 맞았으며, 학년 당 학생 정원이 40명, 교원수는 450여 명으로 1:1 교육이 가능할 정도로 최고의 교육환경을 갖추고 있다. 또 의과대학은 한국의학교육평가원이 주관한 ‘2019년 의학교육 평가인증’에서 4년 인증을 획득했다.

 

한편 이번 2020년도 제84회 의사 국가시험은 응시자 3,210명 중 3,025명이 합격해 94.2%의 합격률을 보였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