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고대안암 박종훈 원장, 환자혈액관리학회장 취임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0/01/09 [14:42]

고대안암 박종훈 원장, 환자혈액관리학회장 취임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0/01/09 [14:42]

【후생신보】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박종훈 원장<사진>이 대한환자혈액관리학회 회장으로 취임했다. 임기는 올해 1월 1일부터 내년 12월 31일까지 2년 간이다.

 

박종훈 원장은 안암병원을 최소수혈외과병원으로 만들기 위해 대내외적으로 다양한 노력을 해왔다. 2018년 10월 무수혈센터를 개소하고 1년 만에 적혈구 적정수혈률을 40% 이상 향상시켰으며, 병원단위에서 환자혈액관리를 실현하는 아시아최초의 최소수혈외과병원으로 발전을 이끌었다.

 

박종훈 원장은 “수혈은 일종의 장기이식이다. 의료진은 관행적 수혈의 문제를 파악하고 신중하게 시행해야 한다”며 “대한환자혈액관리학회 회장으로서 앞으로 국민의 시대정신에 맞추어 보건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대한환자혈액관리학회는 수혈이 필요한 환자에게 최적화된 진료를 제공하기 위한, 다학제적 접근방법인 환자혈액관리(PBM)에 대한 연구와 임상 적용을 통해 최선의 환자진료와 국민 보건향상에 기여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난 2015년 설립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