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동은학원, 향설 서석조 박사 20주기 추모 사진전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11/28 [16:04]

동은학원, 향설 서석조 박사 20주기 추모 사진전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11/28 [16:04]

▲ 동은학원은 지난 25일 순천향대 서울병원에서 향설 서석조 박사 20주기 추모 사진전 개막식을 가졌다. 이번 사진전은 순천향대학교를 비롯해 부속 4개 병원을 순회하며 개최될 예정이다. 사진 왼쪽부터 부천병원 신응진 원장, 천안병원 이문수 원장, 황경호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순천향대 서교일 총장, 구미병원 임한혁 원장, 중앙의료원 구명란 노조위원장, 서울병원 서유성 원장, 서울병원 강정구 노조위원장.


【후생신보】 학교법인 동은학원(이사장 김성구)은 지난 25일부터 내년 2월초까지 순천향대학교를 비롯해 부속 서울병원, 부천병원, 구미병원, 천안병원을 순회하며 향설 서석조 박사 20주기 추모 사진전을 갖는다.

 

이번 사진전은 순천향의 설립자인 향설 서석조 박사의 ‘광제인술’(인술로 인간을 이롭게 하고 널리 구제) 철학과 인간사랑 생명존중의 순천향 정신을 널리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

 

사진전에서는 서 박사의 청소년기와 일본유학, 미국유학, 코넬의대 강사, 세브란스병원, 서울대병원, 가톨릭의대 재직시절 사진을 비롯해 순천향병원 개원, 순천향의대 개교, 마지막 진료 등 40여점의 사진과 상장, 학위기, 수료증명서, 신문 기사 등이 전시되고 있다.

 

이날 개막식에는 순천향대서울병원에서 김성구 학교법인 동은학원 이사장, 서교일 순천향대학교총장, 황경호 의무부총장 겸 중앙의료원장, 서유성 서울병원장, 이문수 천안병원장, 신응진 부천병원장, 임한혁 구미병원장 등 주요 보직자들이 대거 참석했다.

 

향설 서석조 박사는 1921년 경북 의성에서 태어나 일본경도부립의대를 졸업하고 서울의대 내과조교, 뉴욕벨브병원 신경내과 레지던트, 코넬의대 강사, 연세의대 내과 조교수, 세브란병원 내과과장, 가톨릭대학교 내과 주임교수, 백병원 내과부장 등을 역임했다.

 

1974년 우리나라 의료법인 1호 순천의료재단을 설립, 순천향병원을 개원하고 1978년에는 순천향의과대학을 열었다. 이후 구미병원과 천안병원을 잇따라 개원했다.

 

개업의로서는 처음으로 의과대학을 설립하고, 사립대 의료원 제도 정립에도 기여했다.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 1호 의학박사이며, 뇌졸중이란 용어를 처음 사용한 우리나라 신경내과 분야의 개척자로 인정받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