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서울성모병원 김완욱 교수, 면역학회 학술상 수상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19/11/07 [08:28]

서울성모병원 김완욱 교수, 면역학회 학술상 수상

이상철 기자 | 입력 : 2019/11/07 [08:28]

▲ 김완욱 교수

【후생신보】 김완욱 가톨릭의대 서울성모병원 류마티스내과 교수가 최근 열린 대한면역학회 학술대회에서 의학상 대상(제넥신의학상 상금 5,000만원)을 수상했다.

 

김 교수는 지난 20년간 ‘자가면역성 류마티스 관절염’의 병인에 대해 연구한 결과를 Nature Immunology를 비롯해 Nature Review Rheumatology, Journal of Clinical Investigation (JCI), Journal of Experimental Medicine (JEM), PNAS등 세계 최고수준의 면역학-의과학 잡지에 발표한 성과를 인정받아 이 상을 수상했다.

 

특히 김 교수는 시스템 생물학적 기법을 학계 최초로 류마티스 관절염 연구에 도입해 그 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질병원인물질로서 ‘태반성장인자’, ‘NFAT5’, ‘LSP1’과 같은 신규 타깃들을 발굴, 자가면역질환과 류마티스 관절염의 진단과 치료에 혁신을 이룬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