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서울대병원 하종원 교수, 이식학회 이사장 선출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19/10/25 [17:19]

서울대병원 하종원 교수, 이식학회 이사장 선출

이상철 기자 | 입력 : 2019/10/25 [17:19]

▲ 하종원 교수

【후생신보】 하종원 서울대병원 외과 교수가 지난 17일부터 19일까지 개최된 대한이식학회 제49차 추계국제학술대회에서 이사장에 선출됐다. 임기는 2년.

 

하 교수는 이식학회에서 국내섭외위원회 위원장, 의료심사위원회 위원장, 의료심사위원회 위원장, 이식정책지원위원회 위원장 등 다양한 보직을 역임했다.

 

현재 질병관리본부 장기이식관리센터(KONOS) 위원, 세계이식학회 학술대회 학술위원회 국가대표 등 다양한 국·내외 단체에서 활동 중이며 서울대병원에서는 장기이식센터장을 맡고 있다.

 

하종원 교수는 “설립 50년을 맞아 대한이식학회 이사장을 맡아 영광이면서도 한편으로는 어깨가 무겁다”며 “임기동안 윤리적이고 투명한 기증문화의 확산, 기증자에 대한 사회적 예우 조성, 체계적인 기증과 이식절차 확립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한이식학회는 1969년 설립, 현재 외과, 내과, 소아과, 흉부외과, 비뇨기과, 병리과, 진단검사의학과, 영상의학과, 면역학 분야의 다양한 전문가가 활동 중이다. 국내장기이식을 대표하는 학술단체로, 매년 봄, 가을 총 두 번의 정기학술대회를 개최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