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의정부성모병원 이해국 교수, 대통령 표창 수상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19/10/14 [09:29]

의정부성모병원 이해국 교수, 대통령 표창 수상

이상철 기자 | 입력 : 2019/10/14 [09:29]

【후생신보】 이해국 가톨릭대 의정부성모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가 지난 10일 더케이호텔 서울에서 개최된 ‘2019년 정신건강의 날 기념행사’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이해국 교수는 중독예방에 관련된 다양한 연구활동을 통해 2019년 7월 중독문제 해결을 위한 정책수립 공청회에서 정책방향을 제시하는 등의 활동으로 국민들에게 건강한 삶의 보장을 위한 정신건강 재정투자를 제안했다.

 

또한 포럼 포천시 보건소 포천시정신건강복지센터장을 맡아 지난 5월 자살예방센터 개소를 통해 자살고위험군 조기발견과 치료연계 및 상담, 자살시도자 사후관리, 자살예방에 대한 홍보 캠페인 및 자살예방교육사업 등을 추진해 자살을 미연에 방지하고 시민들의 건강한 삶을 영유하게 하는 목적 달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표창을 받게 됐다.

 

이해국 교수는 “대학병원 교수, 의료진이기에 앞서 국민보건 향상을 위한 공익적인 활동을 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고 생각했다”며 “이렇게 큰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