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오송재단 한국바이오인력개발센터, 첫 취업생 배출

김유진 교육생 ‘영풍제약’ 품질관리분야 최종 합격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9/09/10 [15:19]

오송재단 한국바이오인력개발센터, 첫 취업생 배출

김유진 교육생 ‘영풍제약’ 품질관리분야 최종 합격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9/09/10 [15:19]

【후생신보】 지난 6월 개소한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박구선, 이하‘오송재단’) 한국바이오인력개발센터(이하‘인력개발센터’)가 첫 취업생을 배출했다.

 

인력개발센터는 바이오의약품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1차 교육으로 3개 과정(배양 4주, 정제 3주, 품질관리 3주)으로 나눠 각각 20명씩 교육생을 선발하였으며, 재직자 포함 교육생 총 60명 중 수료생 48명을 배출했다.

 

특히, 교육과정이 재단 직원들로 전담팀을 구성해 기존의 이론 중심이 아닌 실무․실습 중심 현장교육으로 진행돼 교육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에 취업에 성공한 김유진 교육생은 바이오의약품 전문인력 1차 품질관리과정 교육생으로, 영풍제약 품질관리분야 채용에서 서류전형, 필기시험, 면접을 거쳐 최종 합격자로 선정됐다.

 

김유진 교육생은“매번 최종 면접에서 실무 경험이 없어 번번히 탈락했지만, 품질관리과정 교육을 통해 자신있게 면접시험을 치룰 수 있었다”라며 “취업의 문턱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께 인력개발센터에서 운영 중인 교육과정을 적극 권하고 싶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오송재단 박구선 이사장은 “국가 신성장동력으로 주목 받는 바이오헬스 산업이 더욱 발전하기 위해서는 전문인력 양성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면서 “앞으로도 기업체와 연구소 등 산업 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전문인력 양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오송재단 인력센터는 재단 홈페이지(www.kbiohealth.kr)를 통해 2차 교육과정 신청자를 모집 중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