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심부전 환자의 당뇨병, 합병증 위험 높인다

신인희 기자 | 기사입력 2019/08/22 [10:26]

심부전 환자의 당뇨병, 합병증 위험 높인다

신인희 기자 | 입력 : 2019/08/22 [10:26]

당뇨병이 심부전 환자의 합병증 위험을 높일 수 있다.

 

전 세계적으로 당뇨병 환자가 늘고 있으며 당뇨병 환자 중에 심부전을 동반한 사람이 많고 당뇨병 환자의 심부전에 관한 연구는 대부분 서양인을 대상으로 진행됐기 때문에 당뇨병이 동양의 심부전 환자에게 어떤 영향을 주는지는 알려진 것이 거의 없었다.

 

그와 관련해서 아시아의 심부전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된 전향적 연구 ASIAN-HF Study 자료를 분석한 결과가 오픈액세스 저널 ‘Journal of the American Heart Association’에 게재됐는데 당뇨병이 심부전 환자의 심장 구조를 변화시키고 합병증과 사망위험을 높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심부전 환자 6,200명 이상의 자료를 분석한 결과 제2형 당뇨병이 심부전 환자의 비정상적인 심장구조와 관련이 있고 삶의 질을 저하시키고 1년 내에 심부전과 관련한 재입원과 사망위험을 증가시켰다.

 

심부전 환자의 제2형 당뇨병 이환율이 40% 이상이었고 특히 아시아에서 당뇨병을 동반한 심부전 환자가 가장 많은 싱가포르와 홍콩은 공중보건 차원에서 당뇨병을 동반한 심부전 환자를 줄이기 위한 대책이 마련돼야 할 것이며 당뇨병이 있는 심부전 환자는 합병증과 사망 위험을 줄이기 위해 상태를 면밀히 살펴야 할 것이다.

 

American Heart Associatio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