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서울대병원 김승협 교수, 美영상의학전문의학회 명예펠로우 추대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7/24 [09:14]

서울대병원 김승협 교수, 美영상의학전문의학회 명예펠로우 추대

이상철 기자 | 입력 : 2019/07/24 [09:14]

▲ 사진 오른쪽이 김승협 교수.

【후생신보】 김승협 서울대병원 영상의학과 교수가 최근 미국 워싱턴 DC에서 개최된 미국영상의학전문의학회(American College of Radiology 이하 ACR) 학술대회에서 그 동안 영상의학 분야의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 학회의 명예펠로우(Honorary Fellow)로 추대됐다.

 

ACR은 미국 전문의 3만 8,000명 이상이 속한 이 분야의 세계 최고의 전문단체로 소속 전문의들 중 10년 이상 학회 활동에 기여한 회원을 펠로우(FACR)로 선정한다.

 

외국인으로 영상의학 발전에 큰 공헌을 했다고 인정하는 인사에게 매 년 2~3명을 명예펠로우로 추대하며 2019년에는 김 교수 외에 홍콩대학 방사선종양학의 앤 리 교수가 추대됐다.

 

2005년 서울대병원의 한만청 교수가 한국인 최초로 ACR 명예펠로우로 추대됐으며 2011년에 서울대병원 최병인 교수가 두 번째, 이번에 김승협 교수가 세 번째이다.

 

김승협 교수는 “이번 미국영상의학전문의학회에서 명예펠로우로 추대된 것은 본인의 영예이기도 하지만 대한영상의학회의 수준과 업적을 ACR이 인정했다는 점에서 자부심을 느낀다”고 밝혔다.

 

한편 8월 말로 정년을 맞는 김 교수는 그동안 유럽영상의학회(ESR)등 8개의 해외 영상의학회 및 초음파의학회의 명예회원 및 명예펠로우로 추대된 바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