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퍼슨, 복날 건강식 제공 ‘3복 3행복’ 캠페인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07/16 [09:13]

퍼슨, 복날 건강식 제공 ‘3복 3행복’ 캠페인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07/16 [09:13]

▲ (사진 왼쪽)퍼슨은 지난 12일 초복을 맞아 푸드트럭을 이용해 전 직원들에게 시원한 음료를 제공하는 '달려라 카페' 행사를 진행했다. 또, 중복에는 오리훈제를 가정에 직접 배달할 예정이며 말복에는 컴과일을 전달할 계획이다.

【후생신보】빨간약 포비딘으로 유명한 퍼슨(대표 김동진)이 임직원들이 올해 여름을 건강하고 행복하게 나길 기원하는 의미에서 ‘33행복행사를 진행한다고 최근 밝혔다.

 

이에 퍼슨은 세 번의 복날에 맞추어, 지난 12일 초복에는 이미 푸드트럭을 이용해 시원한 음료를 제공했다. 이달 22일 중복에는 오리훈제 가정 배송, 내달 11일 말복에는 컵 과일을 전직원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이 행사는 뜨겁고 지치기 쉬운 여름을 즐겁고 기분좋게 이겨내자는 취지를 담아 매년 진행하는 퍼슨의 대표적인 사내행사이다.

 

퍼슨 관계자는 일년 중 가장 힘들고 더운 시기를 이겨낼 수 있는 방법이 무얼까 고심한 끝에 기획한 행사로, 직원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고 밝혔다.

 

이어 아울러 주 52시간제 아래 높은 생산성을 유지하기 위해서, 향후에도 직원의 복지에 대해 세심하게 배려하겠다고 이 관계자는 덧붙였다.

 

한편, 퍼슨은 1957년 이후 기초필수의약품에 특화해 외길을 걸어온 제약기업이다. ‘빨간약으로 잘 알려진 외피소독제 포비딘을 비롯해 성광관장약, 스웨트롤 등 일반의약품과 오피덱스 등 전문의약품을 생산 판매하고 있다. 특히, 지난 2015년 글로벌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사명을 성광제약에서 퍼슨으로 변경한 바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