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명지병원 변화와 혁신 10주년 축복 조찬기도회

3일, 지역 개신교 목회자 300여명 참석 비전 축복 합심기도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9/07/03 [14:06]

명지병원 변화와 혁신 10주년 축복 조찬기도회

3일, 지역 개신교 목회자 300여명 참석 비전 축복 합심기도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9/07/03 [14:06]

【후생신보】 명지병원(병원장 김진구)은 변화와 혁신 10주년을 맞아 3일 오전 7시 명지병원 비전축복 조찬기도회를 대강당에서 개최됐다.

 

고양 파주 김포 등 경기서북부지역과 서울 서부지역 개신교 목회자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비전축복 조찬기도회는 명지병원 정해동 원목실장의 인도와 책향기교회 장영학 목사의 대표기도로 진행 됐다.

 

이 날 설교는 교계 원로목사인 홍정길 밀알복지재단 이사장이 디모데후서 1장 7절을 본문으로 한 ‘한마음’이라는 제목의 말씀으로 “하나님이 주신 능력과 사랑과 근신하는 마음을 늘 간직해야 할 것”이며 “예수님이 병든자들을 찾아가 치유하시고 위로하신 것처럼 명지병원도 병들어 서러운 마음만은 없게 하리라는 설립정신을 꿋꿋하게 지켜나가는 하나님의 복음병원이 되길 축복한다”고 전했다.

 

참가자들이 한목소리로 함께 기도하는 합심기도 시간에는 ▲지역사회의 소외된 이웃들에게 봉사하는 병원 ▲미래의 10년은 새로운 비전과 미션으로 더욱 우수하고 혁신적인 병원으로 발전 ▲미래의학의 선두에 서서 신의료기술을 선도하는 병원 ▲세계 최고의 글로벌 네트워크 병원으로 성장하는 병원이 되기를 간절히 기도했다.

 

이왕준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내외적으로 참으로 어렵고 힘든 일일 많았던 지난 10년이었지만, 고비 때마다 새로운 길을 열어주시는 하나님의 놀라운 섭리를 발견하며 감사함이 넘쳐나는 세월이었다”며 “지역의 목사님들의 기도가 든든한 격려가 되고 지원이 되어 오늘의 기쁨을 맛볼 수 있게 된 것 같아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젊고 에너지 넘치는 새로운 리더십을 중심으로 미래의 10년을 헤쳐 나가는데도 변함없는 기도와 지지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