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미세먼지와 노인의 건강' 정책토론회 개최

미세먼지로 인한 취약 노인계층의 예방적 건강관리 방안 모색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9/06/24 [09:02]

'미세먼지와 노인의 건강' 정책토론회 개최

미세먼지로 인한 취약 노인계층의 예방적 건강관리 방안 모색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9/06/24 [09:02]

【후생신보】 전혜숙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서울 광진갑, 국회 여성가족위원장, 前 국회 미세먼지대책특별위원장)이 6월 25일(화)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미세먼지와 노인의 건강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
 
WHO는 2013년 미세먼지를 흡연과 동급 수준의 1급 발암물질 규정하였으며, OECD는 2060년까지 우리국민 900만명이 미세먼지를 원인으로 조기 사망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대한민국의 모든 국민들이 미세먼지가 건강에 미치는 악영향을 염려하고 있고, 특히 건강에 취약한 노인들의 경우 미세먼지로 인한 각종 질환에 노출되어 있어 노후 건강관리가 우려되고 있다.

 

이에 전혜숙 국회의원과 (사)건강사회운동본부는 고농도 미세먼지로 인한 취약 노인계층의 예방적 건강관리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미세먼지와 노인의 건강 정책토론회>를 마련하였다.
 
이번 정책토론회의 좌장은 ▲김 숙 국가기후환경회의의 전략기획 위원장이 맡았으며, 1부 주제발표에는 ▲강진한 가톨릭의대 교수(대한백신학회 회장)가 참여하며, 2부 지정토론에는 ▲박금렬 질병관리본부 기획조정부장, ▲임영욱 미세먼지특별대책위원회 건강분과위원장, ▲채수미 한국보건사회연구원 미래질병연구센터장, ▲정기석 한림의대 호흡기내과 교수, ▲이미영 환경재단 상임이사, ▲신성식 중앙일보 보건복지 전문기자(복지행정팀장)이 참여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