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동아ST, ‘스티렌 2X정’ 제형 축소

기존 대비 정제 크기 약 30%↓…환자 복약 순응도 높여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06/10 [10:40]

동아ST, ‘스티렌 2X정’ 제형 축소

기존 대비 정제 크기 약 30%↓…환자 복약 순응도 높여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06/10 [10:40]

【후생신보】동아에스티(대표이사 회장 엄대식)는 위염치료제 스티렌 2X’(스티렌 투엑스정) 제형 크기를 축소해 새롭게 발매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스티렌 2X정은 약효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환자들의 복약 순응도를 개선시켰다. 기존 대비 정제의 길이가 14.4mm에서 9.95mm로 약 30% 줄었고 무게도 441.40mg에서 361.40mg으로 약 18% 줄었다. 정제 모양도 장방형에서 원형으로 변경됐다.

 

2016년 동아에스티는 기존에 발매한 위염치료제 스티렌 정에 특허 출원한 플로팅(Floating) 기술을 적용해 하루 세 번에서 두 번으로 복용 횟수를 줄인 스티렌 2X정을 선보였다. 플로팅 기술이란 투여 즉시 약물을 위액에 부유시켜 서서히 방출되는 제제학적 기술이다.

 

스티렌 2X정은 플로팅 기술을 통해 투여 즉시 위액에 부유돼 약효가 장시간에 걸쳐 방출되고 일정 시간 동안 생체 반응이 균일하게 나타난다.

 

동아에스티 스티렌 담당 PM 이동원 차장은 많은 환자가 여러 약제를 한 번에 복용하고, 큰 약물을 삼키는 데 어려움을 겪는다, “새롭게 선보인 스티렌 2X가 환자의 복약 순응도를 높여 위염 환자들의 치료 효과를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