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정민경 이대목동병원 교수, 류마티스학회 ‘젊은 연구자상’ 수상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9/05/22 [09:05]

정민경 이대목동병원 교수, 류마티스학회 ‘젊은 연구자상’ 수상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9/05/22 [09:05]

【후생신보】 정민경 이대목동병원 류마티스내과 교수가 최근 개최된 제39차 대한류마티스학회 춘계학술대회 및 제13차 국제 심포지엄에서 ‘젊은 연구자상(Young Investigator Award)’을 수상했다.

 

정민경 교수는 ‘류마티스 관절염을 가진 한국 가임기 여성에서의 동반 질환, 약물 사용 및 임신율’이라는 연제로 우수한 젊은 연구자들에게 수여하는 ‘젊은 연구자상’ 수상했다.

 

한편, 정민경 교수는 이대목동병원 류마티스내과 임상조교수로 환자 진료 뿐만 아니라 활발한 임상연구를 진행하며 국내외 학회에서 연구 성과를 인정받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