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개그맨 유상무, 국립암센터에 기부 선행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05/13 [09:25]

개그맨 유상무, 국립암센터에 기부 선행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05/13 [09:25]

【후생신보】 개그맨 유상무 씨가 유튜브 채널인 유상무TV’의 수익금으로 소아암 치료비를 지원하는 기부 마라톤을 시작했다. 수익금으로 조성된 성금을 국립암센터에서 치료 중인 소아청소년암 환자를 위해 매달 후원금을 기탁하기로 한 것이다.

 

유상무·김연지 부부와 소아암 환자 가족이 참석한 가운데 첫 성금 전달식이 최근 국립암센터에서 진행됐다. 이번 성금은 유잉육종이라는 희귀암을 앓고 있는 소아청소년암 환자의 치료비로 쓰일 예정이다.

 

유상무 씨는 이전에도 소아청소년암 환자를 꾸준히 후원해왔다. 20153,000만 원, 20162,500만 원의 성금을 총 10명의 국립암센터 소아청소년암 환자에게 전달했다

 

이은숙 원장은 유상무 씨가 그동안 기부해주신 소중한 성금으로 보호자들은 마음 편히 간병을, 소아암 어린이들은 더욱 힘나서 치료에 전념할 수 있었다면서 감사의 뜻을 전하고 후원받은 아이들이 얼마나 잘 치료받고, 그 사이 많이 컸는지 알면 더욱 뿌듯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유상무 씨는 성금 전달식에서 아픈 이후로 3년 간 방송을 쉬다가 최근 유튜브 채널을 시작했는데, 작지만 수익이 나니 가장 먼저 소아암 아이들이 생각났다면서 암환자들에겐 작은 것이라도 큰 힘이 된다는 것을 잘 알고 있어 기부 릴레이를 결심하게 됐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