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고대안암 박종웅 교수, 대한골절학회 회장 취임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05/09 [10:17]

고대안암 박종웅 교수, 대한골절학회 회장 취임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05/09 [10:17]

【후생신보】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정형외과 박종웅 교수<사진>가 최근 제 35대 대한골절학회 회장으로 취임했다.

 

박종웅 회장은 수부 및 미세재건외과, 수부 및 상지외상, 말초신경질환 등을 전문 진료 분야로 하고 있으며 현재 고려대학교 의무기획처장을 맡고 있다.

 

박종웅 회장은 역사와 전통의 대한골절학회의 회장이라는 역할을 맡아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면서, “학회의 발전과 회원들의 화합을 통해 골절 및 외상환자의 치료에 공헌하고자 하는 학회의 시대적 사명을 완수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며 포부를 밝혔다.

 

한편, 1985년 골절연구회로 출발하여 올해 34주년을 맞은 대한골절학회는 정형외과 관련 학회 중 가장 많은 1,520여명의 전문의 정회원이 활동하는 최대 규모의 학회로서, 외상환자 및 골절환자의 치료와 기초 및 응용연구를 통해 학문의 발전을 도모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