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관상동맥 우회술 시 단백뇨가 있으면 콩팥 손상 위험

분당제생병원 권진태 박사, 연구 결과 해외학술지 게재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4/23 [15:49]

관상동맥 우회술 시 단백뇨가 있으면 콩팥 손상 위험

분당제생병원 권진태 박사, 연구 결과 해외학술지 게재

이상철 기자 | 입력 : 2019/04/23 [15:49]

▲ 권진태 박사

【후생신보】 수술 전 간단한 소변 스틱 검사에서 단백뇨가 있으면 관상동맥 우회술 후 급성 콩팥 손상의 위험성이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분당제생병원 흉부외과 권진태 박사는 2007년 1월부터 2016년 3월까지 관상동맥 우회술 후 급성 신장손상의 위험인자에 대한 연구를 진행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권 박사는 관상동맥 우회술을 시행 받은 210명의 환자에서 급성 신장손상이 발생한 그룹과 발생하지 않은 그룹으로 나눠 수술 후 발생한 급성 신부전의 위험인자(성별, 나이, BMI, 수술 전 검사, 수술인자)를 비교 분석해 그 중 수술 전 단백뇨가 수술 후 발생한 급성 신장손상의 위험인자임을 알아냈다.

 

한편 권 박사의 연구 논문은 지난 2월 SCIE급 학술지 ‘Annals of Translational Meedicine’에 ‘심폐기 하 관상동맥 우회 이식 후 급성 신장 부상의 예측 위험 요인’(원제 Predictive risk factors of acute kidney injury after on-pump coronary artery bypass grafting)으로 등재 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