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서울의대 신희영 교수, 황조근정훈장 수훈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4/11 [14:51]

서울의대 신희영 교수, 황조근정훈장 수훈

이상철 기자 | 입력 : 2019/04/11 [14:51]

▲ 신희영 교수

【후생신보】 신희영 서울의대 소아과학교실 교수(서울대 어린이병원장, 서울의대 통일의학센터 소장)가 제47회 보건의 날 기념식에서 소아암 치료의 표준화에 기여한 것을 비롯해 소아암 환자를 위한 병원학교 도입, 통일을 대비한 남북 보건의료 통합, 국제 보건의료 인력의 역량강화 등의 공로를 인정받아 황조근정훈장을 받았다.

 

신 교수는 소아암을 치료한 후의 삶까지 책임지는 토탈케어를 구상해 서울대어린이병원에 학교를 설립했다.

 

어린이병원학교가 1999년 개교한 이래 신 교수는 20년째 교장을 역임하고 있다.

 

특히 효율적인 학생 관리를 위해 상담 및 교육전공 교사를 채용해 1:1 개별로 수업을 진행하는 교육개발 시스템을 구축했다.

 

또한 신 교수는 2016년부터 올해 2월까지 서울대 연구부총장을 역임하며 미래사회의 주요 변화에 따른 분석을 토대로 미래 연구 방향 및 정책 어젠다를 설정했다.

 

이와함께 남북한 보건의료 협력이 ‘공멸이 아닌 상생’으로 나아가기 위해 통일을 대비한 보건의료 연구·개발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남북한 보건의료 협력 사업 추진을 위해 최우선 R&D 프로젝트 10개 분야를 선정해 후속 연구 및 상용화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