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한미약품, 제약 강국 도전 주주님 신뢰로 가능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03/15 [13:04]

한미약품, 제약 강국 도전 주주님 신뢰로 가능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03/15 [13:04]

한미약품 대표이사 우종수 사장이 제9기 정기 주주총회를 주재하고 있다.

【후생신보】한미약품(대표이사 우종수·권세창)15일 오전 830분 서울 송파구 본사 2층 파크홀에서 제9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한미약품은 이날 주총에서 작년 매출 1160억 원, 영업이익 836억 원, 순이익 342억 원 달성과 1,929억 원의 R&D 투자 등 2018년 주요 경영실적을 보고했고 이사 및 감사위원 선임, 이사 보수한도 안건 등은 주주 현장 투표로 의결했다.

 

주주총회 의장을 맡은 한미약품 대표이사 우종수 사장은 제약강국을 향한 도전의 길을 묵묵히 걸을 수 있는 것은 이 자리에 계신 주주님들의 변함없는 신뢰와 애정 덕분이라며 불굴의 도전정신으로 반드시 글로벌 혁신신약을 창출해 주주님들께 높은 기업가치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10시에는 한미약품그룹 지주회사 한미사이언스(대표이사 임종윤)의 제46기 정기 주주총회도 개최됐다. 한미사이언스는 작년 매출 7,080억 원, 영업이익 262억 원, 순이익 180억 원 등 2018년 주요 경영실적을 보고했다.

 

한미사이언스 임종윤 대표이사는 한미약품 그룹의 지주회사로서, 각 계열사들의 유기적 융합을 통해 K-바이오를 선도할 책임감을 느낀다한미사이언스는 가장 앞선 혁신 기술에 연구개발 및 투자를 집중해 인류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할 수 있는 지속가능한 글로벌 리딩 K-케어를 향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이날 주주총회 이후 열린 이사회에서는 임기 만료된 한미사이언스 임종윤 대표이사와 한미약품 우종수 대표이사가 재선임 됐다. 한미약품 권세창 대표이사는 임기가 남아, 우종수권세창 공동 대표이사 체제는 그대로 유지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