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한국릴리, 의학부 총괄 조성자 부사장 영입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03/11 [17:40]

한국릴리, 의학부 총괄 조성자 부사장 영입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03/11 [17:40]

【후생신보】한국릴리(대표 폴 헨리 휴버스)는 국내 의학부 책임자로 조성자 부사장<사진>을 영입했다고 11일 밝혔다.

 

조성자 부사장은 향후 한국 릴리가 진행하는 임상 시험, 국내외 학술 관련 업무 및 의약품 안전성 관리와 인허가 관련 업무 등을 총괄할 예정이다.       

 

조 부사장은 지난 2013년부터 최근까지 한국 얀센 북아시아 의학 학술부 책임자를 역임했으며, 한국 얀센 의약품 관련 학술 업무와 임상시험을 총괄했다.

 

얀센 합류 전에는 한국 화이자제약에서 의학부 부장(Product Physician) 및 의학부 전무(Country Medical Director)를 거쳐, EPBU 의학부 총괄을 역임했다

 

그는 서울의대 졸업 후 서울대보건대학원에서 인구의학석사, 울산대 의과대학원에서 가정의학과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