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동제약 임직원 재충전 위한 ‘가산콘서트’

주제 ‘한국화, 국악으로 읽다’…본사 2층 가산천년정원서 개최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01/29 [10:26]

광동제약 임직원 재충전 위한 ‘가산콘서트’

주제 ‘한국화, 국악으로 읽다’…본사 2층 가산천년정원서 개최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01/29 [10:26]

【후생신보】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이 최근 서울 서초구 본사 2층 가산천년정원에서 16회 가산콘서트<사진>를 개최했다.

 

가산콘서트는 광동제약이 임직원에게 문화활동을 통한 재충전 기회를 제공 중인 이벤트 중 하나다.

 

이번 행사는 한국화, 국악으로 읽다라는 주제로 서울교육대 미술교육과 박지숙 교수가 김홍도의 단원도무동도’, 신윤복의 주유청강등 선조들의 유희와 여가 문화를 살펴볼 수 있는 작품을 소개했다. 같은 대학 음악교육과 조경선 교수는 거문고 등 그림 속에 표현된 전통 악기로 연주를 펼쳤다.

 

공연 후에는 도슨트와 함께하는 전시회처럼 깊이 있고 흥미로운 해설도 제공됐다. 행사에 참여한 광동제약 임직원은 그림에 등장하는 악기로 작품 속 상황을 표현하는 연주를 들으며 음악과 미술을 동시에 감상하는 이색적인 시간을 가졌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가산콘서트는 광동제약의 다양한 문화행사 중 호응이 가장 크다앞으로도 직원들이 원하는 문화행사를 기획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동제약은 구성원들을 대상으로 사내 콘서트인 가산콘서트’, 문화 강의인 아트클래스’, 사내 공간을 활용한 전시회등 다채로운 문화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