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김수현·배지훈 교수팀, ‘최우수연제상’ 수상

신형주 기자 | 기사입력 2018/11/07 [10:05]

김수현·배지훈 교수팀, ‘최우수연제상’ 수상

신형주 기자 | 입력 : 2018/11/07 [10:05]

【후생신보】고대 구로병원 정형외과 김수현(사진)·배지훈(책임저자)교수팀이 10월 27일, 28일 양일간 대한스포츠의학회가 개최한 ‘제54차 추계학술대회’에서 최우수연제상을 수상했다.

 

고대 구로병원 정형외과에서 슬관절 및 스포츠 손상 진료를 맡고 있는 김수현·배지훈 교수팀은 ‘전방십자인대 재건술 후 젊은 연령 환자들의 슬관절 기능의 결과와 이차적 손상 위험성(Younger patients have a better functional outcome, but a higher risk for subsequent injury after anterior cruciate ligament reconstruction)’이라는 주제의 논문을 발표해 주목을 받았으며, 최우수연제상을 수상하며 우수성을 입증 받았다.

 

김 교수는 “고대 구로병원은 환자의 수술 전 평가부터 수술 후 신체기능향상과 재활을 돕는 스포츠의학센터를 갖추고 있어 스포츠손상 환자들의 치료에 좋은 결과를 보이고 있기에 환자들의 수술 후 회복에 대한 보다 심도 깊은 연구를 진행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꾸준한 연구로 스포츠의학발전에 이바지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