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한일병원 응급의료센터, ‘국가 기후변화 대응’ 복지부 장관 표창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8/11/06 [09:07]

한일병원 응급의료센터, ‘국가 기후변화 대응’ 복지부 장관 표창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8/11/06 [09:07]

【후생신보】 한일병원(원장 박현수)이 지난 25일 ‘국가기후변화 대응 건강분야’ 정부포상에서 유공기관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이번 포상은 기후변화로 인한 건강피해 최소화를 위해 온열·한랭질환 감시체계 등 예방/대응활동에 적극 참여하고 헌신한 유공자를 선정, 기후변화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 제고 및 피해예방 활동에 민간단체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신설됐다.

 

이에 복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은 한일병원 응급의료센터는 지난 2015년부터 질병관리본부 온열·한랭 감시체계 일일보고 및 사례보고, 사망자조사에 적극 협조하였으며, 2018년에는 온열감시체계 일일보고 건수 전국 1위로 선정되는 등 기후변화 대응 정책을 적극 펼치고, 건강 피해 저감사업 발전 기여도를 높게 평가 받았다.

 

박영태 응급의료센터장은 “도봉/강북 지역거점병원으로서 주민들이 기후 변화에도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지역보건의료 발전에 적극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