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권지원 교수, 2년 연속 MWW 평생공로상 수상

결막모반제거술, 오타모반 공막술 등 신 의료 연구 개발 공로

신형주 기자 | 기사입력 2018/04/11 [14:46]

권지원 교수, 2년 연속 MWW 평생공로상 수상

결막모반제거술, 오타모반 공막술 등 신 의료 연구 개발 공로

신형주 기자 | 입력 : 2018/04/11 [14:46]

【후생신보】명지병원 안과 권지원 교수(사진)가 2년 연속 세계적인 권위의 인명사전인 마르퀴즈 후즈 후(Marquis Who's Who) 앨버트 넬슨 평생공로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마르퀴즈 후즈 후 평생공로상(Marquis Who's Who Albert Nelson Marquis Lifetime Achievement Award)은 세계 3대 인명사전 중 하나인 마르퀴즈 후즈 후가 각 분야에 탁월한 업적을 이룬 인물을 선정해 수여하는 상이다.

 

지난해에도 이 상을 수상한 권지원 교수는 세계적으로 보고된 바가 없던 결막모반레이저제거술을 개발, 이 분야 치료의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

또한, 치료법이 없다고 알려져 고통 받던 오타모반 환자를 위해 2006년 오타모반 공막수술을 처음 개발한 데 이어 지속적으로 발전시킨 수술방법을 국제논문으로 발표하고 있다.

 

이런 활동으로 미국, 캐나다, 영국 등 외국에서 많은 환자들이 결막모반 치료를 위해 권지원 교수를 찾고 있으며, 국내환자 뿐 아니라 논문을 보고 찾아오는 해외 오타모반 환자에게도 새 삶을 선사하고 있다.

권 교수는 안과영역에서도 외안부, 백내장굴절 수술이 전문분야이다.

 

2015년에는 유피종의 새로운 수술법을 개발하여 관련논문이 유수 SCI 논문인 미국 cornea지에서 main issue로 선정됐으며, 그 외에도 각막혼탁의 치료를 위한 각막문신술, 검열반수술 등 새로운 수술을 끊임없이 연구하고 개발하고 있다.

 

이 분야 연구의 국내외 최고 권위자로 손꼽히는 권지원 교수는 2015년 마르퀴즈 후즈후 인명사전과 IBC Cambridge Certificate에 등재됐으며, 2017년과 2018년 평생공로상을 2년 연속 수상하는 영예를 안게 된 것.

 

또한, 이상 수상을 통해 권지원 교수는 지난해부터 전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전문가 데이터베이스 MBO(Marquis Biographies Online)의 독점 액세스도 제공 받는 혜택도 누리게 됐다.

 

마르퀴즈 후즈 후는 1899년부터 발간되어 온 세계 최고권위의 인명사전 발간기관으로 전 세계 각국에서 의학, 과학, 공학, 예술, 문화 등 각 분야에서 훌륭한 업적을 이룬 인물이나 지도자를 엄정한 심사를 거쳐 선정, 등재하고 있으며 특히 각 분야에 탁월한 업적을 이룬 사람에게는 평생 공로상을 수여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